치매국가책임제 확대, ‘24시간 방문요양’→‘종일 방문요양’ 개편

부담 완화, 이용은 쉽게... 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2회 연속 서비스 가능

이예림 기자 | 기사입력 2019/03/08 [13:57]

치매국가책임제 확대, ‘24시간 방문요양’→‘종일 방문요양’ 개편

부담 완화, 이용은 쉽게... 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2회 연속 서비스 가능

이예림 기자 | 입력 : 2019/03/08 [13:57]

 

[백뉴스(100NEWS)=이예림 기자]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치매국가책임제 확대의 일환으로 ‘24시간 방문요양종일 방문요양으로 개편된다고 밝혔다.

 

해당 제도는 치매수급자를 직접 돌보는 가족의 일상생활 및 휴식을 지원하기 위한 것으로, 장기요양 1~2등급 치매수급자가 가정에서 보호자를 대신해 요양보호사로부터 일상적인 돌봄을 제공받는 서비스이다.

 

제도 개편 이전에는 1회 최소 급여제공시간이 16시간으로 묶여 있어 필요한 때 원하는 만큼 나누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없고 수급자 본인부담금이 다소 부담된다는(123,260)는 의견이 존재했다.

 

이에 국민건강보험공단에서 치매 수급자 돌봄 부담 완화를 위해 제도를 개선한다. 올해 1월부터는 ‘24시간 방문요양종일 방문요양으로 개편되며, 종일 방문요양의 1회 최소 이용시간이 12시간으로 조정돼 2회 연속 서비스도 가능하다.

 

또한 1회 이용 시 본인부담금이 23,260(16시간)에서 12천원(12시간)으로 낮아져 수급자 가족의 돌봄 비용 부담을 덜어줄 것으로 기대된다.

 

종일 방문요양은 방문요양과 방문간호 또는 주야간보호(단기보호)를 운영하는 기관에서 제공한다. 서비스 제공기관 검색은 노인장기요양보험 홈페이지 장기요양기관 찾기에서 가능하다. 이용대상 여부 등 문의사항은 공단 지사 및 콜센터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관계자는 치매 부담없는 행복한 나라를 만들기 위해 치매가족들의 목소리에 더 귀 기울여 실제 현장에서 더 많은 국민이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치매 맞춤형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개발 및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미지=노인장기요양보험 홈페이지)

Tag
#치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